IE001781165_STD.jpg




[성명]

조희연 교육감에 대한 법원의 부당한 판결을 규탄한다 


  법원은 지난 4월 23일(목) 조희연 서울시교육감에게 당선무효형인 벌금 500만원을 선고했다. 선거기간 중 상대후보의 미국 영주권 보유 논란의 해명을 요구한 것이 유죄라고 판단한 것이다. 이번 법원의 판결은 진보교육을 열망하는 서울시민의 열망을 짓밟은 행위이며 진보교육감에 대한 정치탄압이다. 


  이번 사건은 선관위 '주의경고', 경찰의 '무혐의' 결정 등 이미 법적 판단을 마친 사건이다. 조희연 교육감은 선관위와 경찰을 통해 죄가 없음을 판명 받았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정치검찰은 공소시효 만료 하루 전에 선거법위반 혐의로 조희연 교육감을 전격 기소했다. 이는 명백한 진보교육감에 대한 표적 기소이며 정치탄압이다. 


  더군다나 조희연 교육감을 고발한 단체는 반국가교육척결국민연합이라는 극우성향의 단체이다. 이 단체는 조희연 교육감을 39번째로 고발했다. 이 단체가 37번째로 고발한 사람은 세월호 특별법 제정을 위해 46일간 단식한 세월호 유가족인 김영오 씨였고 38번째는 세월호 유가족에게 광화문 광장을 농성장으로 내준 박원순 서울시장과 종로구청장이었다. 조희연 교육감에 대한 고소와 검찰의 기소 등 이 사건은 출발부터 잘못된 것이다. 


  '민주주의의 꽃'인 선거로 당선된 교육감을 국민의 혈세로 먹고사는 '공무원'에 불과한 검사와 판사가 당선 무효시키는 것은 정상이 아니다. 사법부의 칼날은 국민이 선출한 조희연 교육감이 아닌 '성완종 리스트' 등 권력형 비리로 향해야 한다.


  민주노총 서울본부는 이번 법원의 판결을 명백한 진보교육감에 대한 정치탄압으로 규정하고 법원의 부당한 판결을 규탄한다. 민주노총 서울본부는 16만 조합원과 함께 조희연 교육감에 대한 부당한 정치적 판결을 바로 잡기 위해 투쟁할 것이다. 민주노총 서울본부는 서울지역의 교육, 시민 단체들과의 적극적인 연대를 통해 조희연 교육감에 대한 부당한 정치적 판결을 바로 잡을 것이다. 



2015년 4월 25일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 서울지역본부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28 [성명] 직장폐쇄와 용역투입. 갑을오토텍은 지속적인 노조파괴공작 중단하라. file 서울본부 2016.07.28 165
127 [성명] 위험의 외주화가 낳은 참혹한 죽음 - 노동자들이 죽음으로 내몰리고 있다. 구의역 참사는 빙산의 일각이었고, 이제는 살아야 한다. file 서울본부 2016.06.25 1031
126 [성명] 서울시 안전업무 직고용 발표 – 가장 우선은 안전이다. file 서울본부 2016.06.17 2126
125 [보도자료]‘차별없는 노동! 평등한 서울 만들기!’ 2016년 차별철폐 서울지역한마당 file 서울본부 2016.06.13 1464
124 [성명] 이윤보다 노동자의 안전이 우선이다. 더 이상 노동자를 죽이지 마라! file 서울본부 2016.06.01 1788
123 [성명] 20대 총선, 노동개악세력에 대한 심판이고 노동자 민중의 승리이다. file 서울본부 2016.04.15 4795
122 [논평] 노사정이 합의한 서울지하철의 통합 결정을 환영한다! file 서울본부 2016.03.28 9297
121 [성명] 살인진압 정권의 공안탄압 규탄한다 file 서울본부 2015.11.23 4871
120 [보도자료] 말 뿐인 “노동존중특별시, 서울” 규탄 기자회견(10/27) 보도자료 file 서울본부 2015.11.06 5123
119 [논평] 서울시민과 이해당사 노동조합 의견이 배제된 서울시의 교통요금 인상 유감. file 서울본부 2015.06.19 4908
» [민주노총 서울본부 성명]조희연 교육감에 대한 법원의 부당한 판결을 규탄한다 file 서울본부 2015.04.26 7977
117 [기자회견문]남북노동자통일축구대회를 반드시 성사시켜 남북관계 개선의 획기적인 전환을 마련하자! file 서울본부 2015.03.12 7975
116 [보도자료] 2015년 서울지역 투쟁 선포문 file 서울본부 2015.02.09 4688
115 [보도자료]2015서울지역투쟁선포결의대회 file 서울본부 2015.02.06 4837
114 [성명]서울일반노조 신현대아파트분회 이만수조합원 분신사망에 대한 민주노총 서울지역 본부 성명 서울본부 2014.11.07 9238
113 케이블비정규 노동자 파업투쟁 승리를 위한 서울본부 간담회 자료 file 서울본부 2014.08.26 9049
112 케이블비정규 노동자 생존권 지지를 위한 사업장 간담회(교육) 요청 건 file 서울본부 2014.08.26 8921
111 [성명]조합원 불법미행사찰 및 민주노총 서울본부를 무단침탈한 재향군인상조회의 반사회적 폭력을 규탄하며 강력한 대응을 선언한다! file 서울본부 2014.07.18 9303
110 [성명]서울시는 다산콜센터 위탁업체 성폭력 사건 해결하고, 비정규직 정규직화에 적극 나서라! 서울본부 2013.03.06 6311
109 [논평] 서울시 2차 비정규고용개선대책발표에 관한 논평 file 서울본부 2012.12.06 6508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Next
/ 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