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lider01 slider02


■ 제화노동자, 구두소비자 함께 해요!!


- 유통수수료인하 범국민운동본부(가칭) 준비 함께 해요!

- 온라인 서명운동 함께해요!! http://forms.gle/VLwmc4GbBAujLYBY7 !  

- 오프라인 서명용지 내려받기  

  http://seoul.nodong.org/xe/?module=file&act=procFileDownload&file_srl=148040&sid=40d46d640187821c6c7983c52e04b555&module_srl=10868


문의) 제화노동자 노동권리찾기 사업단 010-7601-1805


과도한 유통수수료 인하 입법안 촉구!

범국민 서명운동


구두 한켤레 소비자 가격 30만원이면 백화점, 홈쇼핑 유통수수료가 11만원(38~41%) 이상입니다.

나머지 18~19만원에서 하청업체 운영비, 원자재비를 빼고 난 7~8천원이 노동자 공임비로 책정됩니다.

제화노동자들 공임비가 보장되지 못한 이유는 과도한 유통수수료가 핵심 원인입니다.

제화노동자들의 열악한 노동조건과 처우개선과 함께 구두산업의 미래, 소비자들의 권익을 위해

유통수수료 문제의 해결을 위한 행동을 시작합니다.

전 국민 소비자들의 참여와 동참으로 바꿔 갑니다.

 

< 우리의 요구 >

1. 국회는 과도한 유통수수료를 규제하는 법제도를 제정해야 합니다!

2. 백화점38%, 홈쇼핑41%! 구두업계 유통수수료 인하해야 합니다!!


연번

이 름

주 소 (동까지)

서 명

1

 

 

 

2

 

 

 

3

 

 

 

4

 

 

 

5

 

 

 

6

 

 

 

7

 

 

 

8

 

 

 

9

 

 

 

10

 

 

 


이 서명용지는 취합하여 국회에 전달합니다.                                               문의) 010-7601-1805 Fax) 02-2289-6166

 

 

 

유통수수료 합리화를 위한 국민운동본부(가칭) 준비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78 경찰과 용역에 의해 노조원들 강제로 밖으로 끌려 나와 연행중 코스콤비정규 2007.10.29 2876
277 경찰,이석행 위원장 폭행....조합원 14명 연행. 코스콤비정규지부 2007.09.12 2154
276 경북출장만남,홈피:scrday345.com,ㅋㅏ톡;SMZG2,전국출장안마,출장파트너,출장마사지,출장페이만남,출장가격,원정만남,원정교제,아가씨출장,시맨짤샵,섹스파트너 23f23f 2020.10.26 3
275 결코 "넘지 말아야 할 선"에 대해 가볍게 생각하는 이들에게(플랜트노조 충남지부 폭력사태 관련) 현장 2018.02.28 131
274 『2차 긴급 고용안정지원금 (제화노동자)』 제화노조 신청접수 지원계획입니다. 1 file 제화사업단 2020.09.23 521
273 ♥모 델 라 인♥ 준 연 예 인 급 여 우 언 니♥ 첫 이 용 할 인 이 벤 트● 돌돌가 2020.11.28 10
272 ♥모 델 라 인♥ 준 연 예 인 급 여 우 언 니♥ 첫 이 용 할 인 이 벤 트● 돌쟁가 2020.11.17 4
271 ★☆★ 코스콤 비정규지부 총파업 전야제 ★☆★ file 코스콤 비 정규지부 2007.09.10 2027
270 ○ 유통수수료인하운동 선포기자회견 file 제화사업단 2019.05.28 155
269 ◆언"니허벅지터치인증◆전부 다 받아주는 아"가씨 탱탱한 엉"덩이 붓잡고 뒷"치기로 제맛! 맴돌아 2020.11.05 2
268 ◆AV배우급의 쎅반응♥야릇한몸매 20※대※언※니※들무※한※초※이※스 돌쟁가 2020.11.17 4
267 □ 북부지역지부 8월 운영위 (온라인 화상회의) 진행보고 file 제화사업단 2020.08.27 63
266 ■ 먹튀폐업 미소페 규탄, 고용보장 촉구 집중연대집회 file 제화사업단 2019.05.30 210
» ※ 유통수수료 합리화 국민운동본부(가칭) 준비위- 범국민 서명운동용지 내려받기 file 북부지구협의회 2019.04.22 48
264 ‣ 북부지역지부 5월대표자회의/간담회 결과 (공지) 1 북부지구협의회 2019.05.15 71
263 [희망통신] 코스콤 사장추천위는 비정규문제 해결할 사장 선임해야한다 file 코스콤비정규지부 2008.06.03 2688
262 [희망통신89호] 28차 대표교섭, 사측 무성의로 결렬 file 코스콤비정규지부 2007.12.28 2870
261 [희망통신86호]코스콤비정규 파업 100일차 투쟁문화제 개최 file 코스콤비정규지부 2007.12.20 3074
260 [희망통신85호] 끝까지 ‘하청노동자’로 몰 것인가 file 코스콤비정규지부 2007.12.18 3145
259 [희망통신83호]혹 떼려다 혹 붙인 꼴, 코스콤은 ‘사용자’ file 코스콤비정규지부 2007.12.14 3042
Board Pagination Prev 1 ... 5 6 7 8 9 10 11 12 13 14 ... 23 Next
/ 23
오늘 하루 열지않음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