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lider01 slider02
http://seoul.nodong.org/xe/files/attach/images/10867/2226cc119f2aa1b0f5cb79bad7775137.jpg
http://seoul.nodong.org/xe/files/attach/images/10867/4755915be48b3718d73a06757ee83e0a.jpg
어제인 1월 5일 코오롱고속노조는 위원장 2차 결선 투표를 했고, 그 결과가 오늘(1월 6일) 새벽 1시 경에 나왔다.
결과는 현집행부 118표, 코오롱고속노민추 김의석 동지 148표였다. 이미 지난 12월 29일 있었던 1차 투표에서는 115대, 115대, 34표로 현 어용집행부와 코오롱고속노민추 후보가 결선에 올랐었다.

더욱 고무적인 것은 이번의 코오롱고속노민추는 후보 추천 자체를 개인 이름을 건 형태가 아닌 '버스노민추 공식 추천 후보'로서 코오롱고속노민추 후보로 출마했고, 당시 걸었던 핵심 공약은 지난 버스노민추 대표자회의에서 결정된 공통공약인 @임기시작 3개월 내 민주노총 조직 변경 @임단협 관련 현안문제 해결 안될시 총회를 통한 총파업 불사였다.
현재 코오롱고속은 법정관리 상태이고, 올해 초 매각일정에 올라있다. 문제는 이 과정에서 기존까지의 어용집행부는 그나마 형식적으로라도 하는 척하는 것 마저 접고 완전히 사측의 도장부대로서 기능해왔다.
현 집행부 구성은 버스노민추 회원들이 핵심인자들로 포진되어 있고, 이에따라 고용, 근속 승계, 단협승계 및 부분매각 반대를 걸고 매각투쟁에 임할 것임을 결의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140 게시판은 더 이상 운영되지 않습니다. 서울본부 2005.03.07 12
1139 교통사고이유 해고부당 칠푼오리 2005.03.01 58
1138 징계권남용 및 지연운행 해고무효 칠푼오리 2005.03.01 49
1137 1154번 운전좀 잘하지~~ 우씨~~ 2005.02.18 46
1136 심심할때 할꺼 없을때 놀러오세요!! 상큼하게 2005.02.11 28
1135 [신나는세상]하루주점에 동지들을 초대합니다 신나는세상 2005.01.28 47
1134 한성여객 6342(172번) ㅅ ㅂ ㄱ ㅅ ㄲ 열받은시민 2005.01.24 92
1133 버스 배차간격이 너무 늦습니다. 홍길동 2005.01.21 117
1132 한성여객 총무부장 김철호씨에게 한성기사올림 2005.01.19 114
1131 한성여객 노무과장 노무주임은 누군가요? 노무과 2005.01.19 85
1130 1120번 기사 무지 나쁨. 정치호 2005.01.09 96
» [코오롱고속노민추] 1월 5일 위원장 선거에서 당선 : 민주노총 조직변경/ 총파업 공약 버스노민추 2005.01.06 74
1128 한성여객의 불친절함... 1144번이용객 2005.01.05 155
1127 신호성 재판 패소 해고자20 2004.12.28 162
1126 1147번 기사님의 불친절 1147번 이용하는 아이 2004.12.18 221
1125 재판 해고자 2004.12.15 165
1124 살살이 조합장의 노사합의서 file 노사합의서 2004.12.05 231
1123 노조용품 노동천국 2004.11.29 97
1122 172번짱재수없음 탑승객 2004.11.23 137
1121 또 하나 죽일놈 송병덕. 한성노무과병씬들 2004.10.27 233
오늘 하루 열지않음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