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lider01 slider02
http://seoul.nodong.org/xe/files/attach/images/10867/2226cc119f2aa1b0f5cb79bad7775137.jpg
http://seoul.nodong.org/xe/files/attach/images/10867/4c9832970feee7240c013d91f89ddbb7.gif
조회 수 10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민주노총이 도와 주셔야 합니다.

근로자의 90%가 노조가 없는 사업장입니다.

5인미만 사업장은 연차수당도 없습니다.

주말수당도,야간수당에대한 50% 가증도 없습니다.

언제 까지 5인미만 근로자는 5인이상 사업장에 근로기준법 예외조항을 적용해야 하나요?

인권위원회에서도 시정요구가 있슴에도 국회는 물론 정부도 말한마디 없내요

민주노총 부산지부에서 5인미만 사업장에 대한 근로차별을 근절하라는 요구관련 기사를 읽었습니다.

민주노총에서 도와주세요.

5인미만 사업장의 근로자에 대한 차별조항을 근절시켜주시길 간곡히 요청합니다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6203 故 김용균 2차 국민추모제 2 file 서노맹 2018.12.29 6
» 5인 미만 사업장의 근로자에 대한 근로차별을 철폐하라 김상현 2018.12.26 10
6201 기해년을 맞이하며 시대 2018.12.25 5
6200 에너지의 중심과 공간의 사고 채호준 2018.12.19 5
6199 비정규직 이제는 그만 file 서노맹 2018.12.18 4
6198 태안화력발전 24살 비정규직 고 김용균님 2차 촛불추모제 file 서노맹 2018.12.14 6
6197 [성명] 위험의 외주화, 비정규직화, 1인근무가 그를 죽였다. 공공기관 원청인 정부가 책임져야 한다. file 서노맹 2018.12.14 7
6196 한국타이어 노동자들의 죽음, 은폐의혹 10년 -추적60분 서노맹 2018.12.14 10
6195 민주노총이 나서 진보통합을 준비하라 생명 2018.11.23 17
6194 가족을 살해하려한 제 아버지의 처벌을 간절하게 탄원합니다. 도와주세요 2018.11.08 12
6193 지금의 개혁/민주/진보/좌파 패러다임으론 위기를 타개할 수 없다. 무장한 예언자 2018.11.01 12
6192 2019년 정세 전망 무장한 예언자 2018.11.01 88
6191 민주노총은 경사노위 (국민연금개혁특위)에 가입하세요 푸른하늘 2018.10.30 12
6190 중국 체제에 대하여(협동조합, 국가사회주의, 국가자본주의, 시장사회주의?) 무장한 예언자 2018.10.25 56
6189 서울대 해체를 위한 단상들 무장한 예언자 2018.10.21 20
6188 혁명과 개량... 전교조와 전공노 무장한 예언자 2018.10.20 14
6187 중앙파를 옹호하며 무장한 예언자 2018.10.20 30
6186 정의당에 대하여 무장한 예언자 2018.10.20 40
6185 징계 QAZ 2018.10.19 54
6184 '노동으로부터의 해방'에 대하여 무장한 예언자 2018.10.14 20
Board Pagination Prev 1 ... 51 52 53 54 55 56 57 58 59 60 ... 366 Next
/ 366